티스토리 뷰

어리니까,

철이 없으니까.

아직 뭘 모르니까..

 

"라면서 용서가 됐던것들이 참 많은것 같습니다.

누군가 봤을때는 나는 아직도 어린 친구겠지만요..

 

요즘 젊은(?) 친구들의 개념을 내가 잘 이해하지 못하는 것처럼..

예전에 나를 누군가는 똑같이 생각했겠죠..?

 

둥글게 둥글게 살아야겠습니다..

서로의 세대를 이해하고 존중하면서..쩝.

'생활 > 주절주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드 작성..  (0) 2013.09.05
포털 사이트 국어사전..  (0) 2013.08.21
"어리기 때문에" 용서가 되는 것들..  (0) 2013.08.03
MAC OS 대소문자 구분?  (0) 2013.07.25
html rowspan 한계치.. 8190 !!  (0) 2013.07.12
무분별한 정보의 홍수..  (0) 2013.07.09
댓글
댓글쓰기 폼